삼성전자, '신기술공모제' 도입한다…기금 1천억 출연


동반성장 투자재원으로 중기·벤처·중견기업 대상 신기술개발공모제 실시

[김지연기자] 삼성전자가 중소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기 위한 동반성장 투자재원으로 8월 중 1천억원을 대중소기업협력재단에 출연하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25일 서울 강남 팔래스호텔에서 지식경제부, 삼성전자 협력사 협의회, 혁신기술협의회 등과 'R&D 성과공유 투자' 협약식을 체결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내 중소, 중견,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한 신기술 개발 공모제를 실시한다. 신기술 개발 공모제는 삼성전자와 거래 여부와는 상관없이 특화된 기술을 보유했으나 개발자금이 부족한 기업이 대상이다.

공모 분야는 ▲설비 및 핵심부품 국산화, 신소재 개발처럼 단기간에 상용화할 수 있는 단기 과제와 ▲차세대 통신, 친환경 소재, 신기술 IT 부품 같은 중장기 과제 등 2가지 부문이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신기술 개발비의 70% 이내에서 최대 10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는 전략상 필요하면 지원 한도를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선정될 기업 수도 유동적이다.

삼성전자는 선정된 기업에 대해 자금 지원 뿐만아니라 인력과 기술 지원을 통해 공동개발을 추진하고 특허를 취득하면 공동보유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아이디어와 기술력은 있으나, 자금여력이 부족한 중소기업이 개발자금을 확보하는 한편, 중소기업과 삼성전자와의 거래도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지성 삼성전자 부회장은 "신기술 개발 공모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더불어 성장하면서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하는 새로운 동반성장 모델"이라며 "국내 동반성장 문화 확산 및 활성화에 새로운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기술 개발 공모제에 대한 내용은 조만간 삼성전자 구매포털(www.secbuy.co.kr)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지연기자 hiim29@inews24.com사진 김현철기자 fluxus19@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