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스마트폰 통합 앱 출시


뱅킹, 카드, 증권거래, 보험 등 통합 제공

[김지연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한동우)이 각 그룹사들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한 화면에서 조회하고 다운로드, 실행할 수 있는 '신한금융그룹 앱'을 18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신한금융그룹 앱은 스마트폰 한 화면에서 뱅킹과 카드, 증권거래, 보험, 자산운동 등의 주요 금융서비스와 부동산 시세조회, 각종 쿠폰 발급, QR코드 인식 등의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한꺼번에 제공한다.

지금까지 신한금융그룹 각 계열사별로 제공하던 개별 스마트폰 앱을 한 곳에서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은 보다 편리하고 빠르게 필요한 앱을 이용할 수 있게 됐으며, 통합관리를 통한 효율성도 더욱 높였다.

신한금융은 이번에 먼저 안드로이드용 애플리케이션으로 출시했고, 향후 아이폰용 애플리케이션으로도 출시할 예정이다.

앞으로는 그룹 통합 앱에 한 번 로그인하면 각 그룹사들의 애플리케이션에 간편하게 접근해 사용할 수 있는 ▲통합 로그인 서비스, 다른 금융회사에 분산돼 있는 금융자산을 통합관리해주는 ▲자산관리 서비스를 추가할 계획이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고객들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새로운 시도가 필요하다"며 "더욱 새롭고 업그레이드된 스마트금융을 통해 고객들과 함께 호흡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연기자 hiim29@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