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해남 솔라시도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MOU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스마트시티 구축·개발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SK증권은 전라남도 해남군, 에스오에스랩, 퍼피레드,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과 5자간 업무협약(MOU)을 맺고 솔라시도 내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구축 및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솔라시도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왼쪽부터) 명현관 해남군수 대리참석, 퍼피레드 대표 이용수, SOSLAB 대표 정지성,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 대표 채정섭, SK증권 사장 김신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사진=SK증권]

이번 협약에서 SK증권은 마스터플래닝, 해남군은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한 행정적 지원을 추진한다. 에스오에스랩은 라이다 구축, 퍼피레드는 게임컨텐츠 및 프로그램 구축,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은 협력 대상지 제공 및 법·제도·행정 업무처리 등을 담당한다.

이번 협약으로 솔라시도 내 산이정원, 태양의 정원 등 다양한 입지들이 3D의 가상공간과 결합돼 서비스로 제공될 예정이다.

SK증권 측은 "이를 통해 지리적 거리와 무관하게 유동인구를 증대시키고, 메타버스 컨텐츠의 주 고객층인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자)의 참여로 연령대를 다양하게 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콘텐츠인 메타버스가 엔터테인먼트 형태로 도시에 구축되는 것은 세계적으로도 첫 사례에 해당한다"고 했다.

SK증권은 지난 6월 리서치센터를 지식서비스부문으로 확대하고, 부문 내 스마트시티추진실을 신설했다. 국내 증권사가 스마트시티 전담조직을 구성하고 사업화를 추진한 것은 SK증권이 첫 사례다.

한편 SK증권은 지난 6월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과 '솔라시도 스마트시티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해남군에서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SK증권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들과 협업 모델 구축 및 사업추진을 적극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솔라시도는 해남군 632만 평 부지에 인구 3만6천명 규모로 진행되는 친환경 스마트 블루시티 사업이다. 전라남도가 역점적으로 추진 중인 미래 신도시 건설 프로젝트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