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한국가치경영대상에 경기주택도시공사·범산 등 선정


26일 안양상공회의서 한국가치경영대상 시상식 개최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올해 한국가치경영대상에 경기주택도시공사(GH)를 비롯해 건물 및 토목 엔지니어링 서비스업을 담당하는 ㈜범산 등이 선정됐다.

한국가치경영협회(SKVM)는 26일 안양상공회의소에서 '2021년 대한민국 VEM 컨퍼런스 및 한국가치경영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VEM(Value Enhancing Methods, 가치공학)은 자원분석을 통해 고객가치를 극대화하는 방법론으로 선진국에서 도입 활용하고 있는 경영관리기법이다.

올해 한국가치경영대상에 경기주택도시공사(GH)를 비롯해 건물 및 토목 엔지니어링 서비스업을 담당하는 ㈜범산 등이 선정됐다. 이승규 범산 대표이사(좌)와 최귀용 한국가치경영협회 회장(우) 모습 [사진=한국가치경영협회]

이날 행사에는 VEM을 통해 산업기반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는 단체와 개인을 대상으로 '한국가치경영대상'시상식을 가졌다.

먼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포상으로는 GH를 비롯해 한국남동발전, ㈜한맥전자 등이 수상했다. GH는 설계 단계별로 경제성과 현장 적합성 등을 분석하는 설계VE를 통한 원가절감 노력과 양질의 택지 및 산업단지를 공급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동반성장위원장상 기업 포상으로는 범산과 무영씨엠건축사사무소, 포엠 등이 수상했다. 범산은 기술개발과 평가를 위한 VE/LCC 검토를 하수관거 정비사업에 반영해 원가절감과 환경보전에 기여했으며 건설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했다는 점이 수상의 배경으로 꼽혔다.

이날 수상한 이승규 범산 대표이사는 "한국가치경영대상 수상은 큰 기쁨이자 영광"이라며 "이를 위해 수고하고 노력하신 임직원 및 가족에 감사하며 건설엔지니어링 전문회사로서 사회적 책임과 건설 산업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영웅 기자(her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