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 '잰걸음'


블록체인 특화 조직 개편…최소 10여종 블록체인 게임 낸다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게임빌이 블록체인 핵심 기술 역량을 보유한 전문 기업을 인수하고 게임 제작 부문도 블록체인 게임 제작에 특화된 조직으로 개편하는 등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게임빌(대표 이용국)은 가상자산 플랫폼 전문 기업인 '제나애드'를 인수해 개발 부서 인원으로 내재화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이들 인원은 블록체인 거래소 구축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디지털 광고의 블록체인 기반 리워드 시스템을 개발하는 등 관련 분야에서 개발력을 입증한 바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게임빌은 이러한 블록체인 기술 노하우를 통해 NFT 거래소 전자지갑과 스마트 컨트랙트(Smart Contract) 기술을 완성하고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하이브(HIVE)'에 블록체인 기반 광고 솔루션도 접목해 시너지를 창출할 예정이다.

독자적인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을 위한 조직 개편도 실시했다. 게임제작본부는 블록체인 게임 개발 및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에 최적화한 조직으로 재편했다. 블록체인 게임 제작과 토큰 시스템(C2X)을 구축하는 제작실 외에 경제운용실이 신설됐다. 해당 부서는 블록체인 경제를 설계하고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업무를 담당하고 이용자와 함께 이익을 나누며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블록체인 생태계의 핵심 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글로벌 블록체인 오픈 플랫폼을 지향하는 하이브는 고도화를 통해 글로벌 게임 회사들의 블록체인 게임 개발 환경을 향상시키고 편리한 NFT 거래 환경을 지원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바뀐다.

자회사 게임빌컴투스플랫폼 산하에는 분야별로 전문화된 블록체인 개발 조직이 편성돼 NFT 거래소 구축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게임빌의 NFT 거래소는 P2E 게임에 필요한 거래 인프라를 비롯해 K팝 아티스트들의 공연 영상과 화보 등을 거래할 수 있도록 내년 1분기 중에 오픈하며 이후에는 드라마, 영화, 게임 등 글로벌 시장에서 각광받는 K콘텐츠로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내년 1분기부터는 블록체인 게임들에 하이브 SDK를 적용해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 게임빌이 자체 개발한 수집형 RPG '크로매틱소울: AFK 레이드'를 시작으로 최소 10여종의 게임이 준비 중이다. 특히 컴투스의 글로벌 히트 IP인 '서머너즈워' 세계관 기반의 MMORPG '서머너즈워: 크로니클'도 블록체인 게임으로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