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에이트, SKT 등과 디지털트윈 얼라이언스 사업 파트너쉽 결성


구독형 디지털트윈 서비스 출시 준비 박차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이에이트가 SKT 등 20여곳의 기업과 함께 국내 중견∙중소 제조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이에이트는 국내 최초 순수 국산 기술로 디지털트윈 플랫폼 NDX PRO 및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 NFLOW를 개발한 회사다.

이에이트는 디지털트윈 얼라이언스 출범 및 사업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근로자 안전 제고에 도움이 될 구독형 디지털트윈 서비스 출시 준비의 일환이다.

디지털트윈 얼라이언스는 구독형 서비스 출시를 통해 공장 설비와 안전 시설 가상화와 모니터링, 공정∙안전 데이터의 수집 및 시뮬레이션과 분석, 그리고 운영환경 최적화 등을 통해 제조 현장의 다양한 문제들에 대한 해법을 제시할 계획이다.

이에이트 디지털 트윈 서비스 [사진=이에이트]

이에이트는 이번 디지털트윈 얼라이언스에서 국내 순수 기술로 개발된 'NFLOW'와 'NDX PRO'를 기반으로 시뮬레이션 분야를 담당할 예정이다.

구독형 디지털트윈 서비스에는 이에이트의 독자적인 시뮬레이션 SW인 'NFLOW'가 적용된다. NFLOW는 기존의 방식과 달리 격자 생성이 없는 입자기반의 시뮬레이션으로 비전문가도 쉽게 사용할 수 있으며, 유동 해석에 특화되어 작은 입자들의 움직임을 모사할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분야에 적용이 가능하다.

또 기존 머신러닝 SW가 오직 ICT·IoT를 통해 수집된 데이터에 의존했다면, NFLOW는 모델링 기반 시뮬레이션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데이터를 직접 생성함으로써 더 능동적이고 정확한 시뮬레이션과 예측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NDX PRO는 교통·통신·서비스·시뮬레이션 등의 데이터를 통합 처리하는 디지털트윈 플랫폼으로, 스마트시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서비스에 나설 예정이다. 이미 세종시 등 국내 주요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단지에 적용을 앞둔 NDX PRO는 'WebGL' 기반 3D 가시화 뷰어를 통해 시뮬레이션 결과 뿐만 아니라 다양한 디지털 자산을 3D로 가시화 할 수 있다.

최계호 이에이트 부사장은 "제조 공정 상에서 발생하는 복잡하고 다양한 문제 해결을 위해 공정 변수를 최소화한 디지털 공간에서 시뮬레이션을 수행 및 분석하여 최적의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다"며, "파트너사들과 함께 구독형으로 손쉽게 디지털트윈을 도입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