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윤석열, 교회에서 두 손 모아 기도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국민의힘 대선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순복음교회 본당을 찾아 예배에 앞서 기도하고 있다.

한편, 윤 전 총장의 손바닥에 '王(임금 왕)' 글씨가 포착된 이후 유명 역술인과 관계까지 불거지면서 무속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국민의힘 대선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순복음교회 본당을 찾아 예배에 앞서 기도하고 있다.

국민의힘 대선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순복음교회 본당을 찾아 예배에 앞서 기도하고 있다.

/정소희 기자(ss0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