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율희 "애 셋 낳고 보니 체력 떨어지고 무기력" 고백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라붐 출신 율희가 출산 후 달라진 몸의 변화를 고백했다.

율희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모두 맛난 저녁 드셨냐"라며 "저는 아는 언니에세 맛있는 고기 얻어먹고 왔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라붐 출신 율희가 세 아이 출산 후 체력이 떨어졌다고 고백했다.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이어 "어린 나이에 아이 셋이나 낳고 보니, 몸이 점점 무거워지고 체력도 떨어졌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친구들을 만나거나 밖에 나가서 미팅하고 오면 낳기 전 보다 확실히 빨리 지치고 많이 무기력해졌다"라며 세 아이 출산 이후 느낀 몸의 변화를 털어놨다.

율희는 지난 2018년 FT 아일랜드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