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기빙플러스와 업무협약…ESG 경영 강화 일환


'소셜기부' 확대하고 '기빙플러스 전문관' 구축

[아이뉴스24 신지훈 기자] 티몬은 밀알복지재단이 운영하는 나눔스토어 기빙플러스와 '우리 함께 잘해봐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사회적 책임을 더해 ESG 경영을 강화할 방침이다.

티몬과 기빙플러스가 ESG경영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우리 함께 잘해봐요!'를 체결했다. 강봉진 티몬 사업지원본부장(왼쪽)과 김인종 기빙플러스 본부장이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티몬]

티몬은 이번 협약으로 고객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인 '소셜기부'를 확대해 파트너도 참여할 수 있도록 개편한다.

또 기빙플러스의 온라인 진출을 지원한다. 내달 중 기빙플러스 전문관을 구축해 사회경제사업 상품 등을 선보인다.

강봉진 티몬 사업지원본부장은 "플랫폼 서비스로서의 기능을 사회공헌활동으로 연계해 일회성 기부가 아닌 고객의 참여와 파트너의 관심이 지속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재고·이월상품을 기부 받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하는 국내 최초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나눔스토어다.

/신지훈 기자(gamj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