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출신 권은비 "솔로 데뷔, 감회 새롭고 떨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가수 권은비가 솔로 데뷔 소감을 밝혔다.

24일 권은비 첫번째 미니앨범 'OPEN'(오픈)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권은비가 24일 첫 솔로 데뷔 앨범 '오픈'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이날 권은비는 "솔로 데뷔는 처음이라 감회가 새롭고 떨린다. 준비한만큼 재밌는 활동을 보여드리겠다"며 솔로 데뷔 소감을 밝혔다.

'오픈'은 권은비가 솔로 가수로서 처음 대중과 만나는 뜻깊은 앨범이다. 권은비는 '오픈' 기획 초기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참여해 자신의 색깔을 온전히 표현했다.

타이틀곡 '도어'는 브라스 악기를 메인으로 펑키하면서도 재즈적인 요소를 더한 일렉트로 스윙 장르 노래다. 새로운 공간을 만나게 해주는 오브제인 '문'을 통해 '우리만의 비밀스러운 공간에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나를 보여주겠다'는 메시지를 녹였다.

한편 권은비의 신보 '오픈'은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