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과후 설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당국 협조 하에 잘 마무리"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MBC 새 예능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0일 '방과후 설렘' 관계자는 "2주 전 연습생 중에 확진자가 나왔다. 이제는 모두 완치가 되고 촬영에 문제가 없는 상황이다. 방역 당국 협조 하에 잘 마무리가 됐다. 좋지 못한 소식을 전해 죄송하다"고 상황을 전했다.

이어 안전에 대한 관리가 미흡했다는 지적에 대해 "현재 출연자 건강이나 코로나 방역에 대해 신경쓰고 있다. 추후에도 신경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방과후 설렘' [사진=펑키스튜디오]

한편 '방과후 설렘'은 MBC와 한동철 PD가 손을 잡고 진행하는 전 세계를 설레게 할 걸그룹 프로젝트로, 데뷔와 동시에 빌보드 차트인에 도전할 글로벌 걸그룹을 발굴 및 육성하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