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김경협 정보위원장 기자간담회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김경협 정보위원장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보위원장실에서 MB정부 국정원 사찰 관련 등 현안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김 위원장은 "문재인 정부 들어 국내 정보 조직이 개편될 때까지 불법사찰이 계속 이뤄졌을 것으로 추정된다"며 "사찰 범위는 전방위적이었는데 국회의원, 자치단체장, 문화예술계, 법조계, 노동계 등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사찰 정보 양에 대해서는 "국정원 표현에 따른 '비정상적 신상정보' 수집 문건 수는 약 20만 건 정도로 추정된다고 국정원이 보고했다"며 "불법사찰 대상자 수는 정확히 파악이 안 됐지만 1인당 신상 문건 수로 추정해보면 사찰 대상자 수는 2만 명을 넘지 않을까 추정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경협 정보위원장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보위원장실에서 MB정부 국정원 사찰 관련 등 현안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김경협 정보위원장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보위원장실에서 MB정부 국정원 사찰 관련 등 현안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