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쇼핑 경기 호조 틈타 피싱도 '급증'


 

연말 온라인 쇼핑 경기가 활기를 띠면서 덩달아 피싱 범죄도 늘어나고 있다고 인터넷뉴스닷컴이 6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프룹포인트(ProofPoint)의 안티-스팸 랩이 조사한 바에 따르면 선물용 물품을 구입하는 쇼핑객의 심리를 이용한 피싱이 1천%나 늘어났다.

프룹포인트는 또 11월 중 발견된 피싱 공격도 거의 100건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0월에 비해 80% 가량 늘어난 수치다.

안티스팸 램의 피싱 전문가인 라미 하발은 "휴일에는 특히 각종 광고성 메일이 집중되기 때문에 개인 정보를 노리는 피싱 공격 위험에 노출될 위험이 특히 크다"고 강조했다.

하발은 또 최근 발견된 각종 피싱 공격은 상대적으로 새로운 것들이기 때문에 안티-스팸 필터나 메시지 보안 솔루션 들이 별다른 힘을 발휘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김익현기자 sin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