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과부, 미래 기초과학 핵심리더 20명 선정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연구재단은 23일 '미래기초과학 핵심리더 양성사업'의 일환으로 국내석r박·사과정 기초과학분야 우수 대학원생 20명(석사과정 9명, 박사과정 11명)을 선정 발표했다.

이번에 선정된 대학원생들에게는 인건비를 포함해 석사과정은 매년 최대 4천만원, 박사과정은 최대 6천만원의 연구비가 3년 동안 지원된다. 별도의 심사과정을 통해 2년간 연장지원도 가능하다.

또한 관련분야 학술회의 및 연구정보 제공, 펠로우십 수여자들간 아이디어 공유를 위한 세미나 개최 등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를 구축할 계획이다.

선정자의 학교분포를 보면, 석사과정은 포스텍과 서울대가 각각 3명, 연세대· 이화여대 · 성균관대가 각각 1명씩었다. 박사과정은 서울대가 4명, 카이스트 3명, 포스텍과 연세대가 각각 2명이었다.

교과부는 국내 30개 대학으로부터 136명의 지원을 받아 최종적으로 20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민철기자 mc071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