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화이트햇, 스패로우와 보안 교육사업 협력


실습 교육 콘텐츠 공동 개발 등 실시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라온화이트햇이 소프트웨어 개발 보안업체 스패로우와 함께 SW 보안 교육 콘텐츠 강화 등 비대면 교육사업 확대에 나선다.

(왼쪽부터) 윤원석 라온화이트햇 전무, 이정아 대표,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 여구용 팀장 [사진=라온화이트햇]

라온시큐어의 자회사 라온화이트햇(대표 이정아)은 소프트웨어 개발보안 업체 스패로우(대표 장일수)와 비대면 보안 교육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SW 보안 교육 콘텐츠·솔루션 기획과 제작, 교육 콘텐츠 공급 체계 구축·사업화, 교육 콘텐츠·솔루션 제공을 위한 서비스형 보안(SECaaS) 등 신기술 환경을 구현한다.

특히 SW 보안 취약점 진단 분야의 실습 교육 콘텐츠를 공동 개발하고, 비대면 보안실습 교육 서비스인 '라온 CTF'에 추가할 계획이다. 이로써 라온화이트햇은 기존 웹·애플리케이션, 서버·네트워크 등 콘텐츠에 더해 SW 보안 콘텐츠도 확보하게 됐다. 현재 구축 중인 메타버스 기반 비대면 실습 교육 서비스에도 해당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정아 라온화이트햇 대표는 "비대면 서비스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실습 교육은 비대면 서비스로의 전환 수요가 높고 성장 잠재력 또한 무궁무진한 분야 중 하나"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수준 높은 보안 실습 교육 콘텐츠를 확보하며 시장 리더십을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SW 보안 취약점을 악용한 사이버 공격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시큐어코딩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보유한 인재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SW 보안 취약점 진단 실습을 위한 양질의 교육 콘텐츠와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