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서울 오후 9시 코로나19 790명 확진…역대 최다


역대 최다였던 지난달 24일 677명 넘어서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추석 연휴를 앞두고 수도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는 추세다.

서울시가 14일 21시 기준 코로나19 역대 최다 확진자 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서울시는 14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790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달 24일 역대 최대 확진자 수였던 677명을 넘어섰다. 코로나19 서울 발생 이래 역대 하루 최다 확진자 수를 기록하게 됐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