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 오는 16일부터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 개최


우승상금 1억원 등 총상금 5억원 내걸어

[아이뉴스24 이효정 기자] DGB금융그룹이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경상북도 칠곡군 소재 파미힐스 컨트리클럽에서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승상금 1억원 등 총상금 5억원이 걸린 이번 대회는 지난 2016년 처음으로 개최됐으며 지난해에는 코로나19의 확산 여파로 대회가 개최되지 않았다.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 관련 이미지 [사진=DGB금융]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은 올해 경북 지역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KPGA 대회이자 2021시즌 KPGA코리안투어의 열세번째 대회다. DGB금융은 이번 대회로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지역 최고의 골프대회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힘쓴다는 목표다.

디펜딩 챔피언인 김비오(31.호반건설) 선수가 타이틀 방어에 나서며, 2017년 우승자 서형석(24.신한금융그룹) 선수, 초대 챔피언 윤정호(30) 선수도 우승을 노린다.

또한 대구·경북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KPGA대회인만큼 대구, 경북 출신의 서요섭(25.DB손해보험) 선수, 조민규(33.타이틀리스트) 선수, 권성열(34.BRIC) 선수 등이 어떤 성적을 거두게 될지도 관전 포인트다.

2021 DGB금융그룹 어바인 오픈은 코로나19의 여파로 갤러리 입장 없이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대회는 전경기 JTBC골프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효정 기자(hyo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