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부산서 해양 환경 보호 전시회 개최


오는 18일까지 상상마당 부산서 진행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KT&G가 해양 환경보호 전시회를 개최했다.

10일 KT&G는 오는 18일까지 KT&G 상상마당 부산에서 해양 생태계 보호를 주제로 '바다의 미래를 그리다'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KT&G의 해양 정화활동 모습. [사진=KT&G]

이번 전시는 해양 생태계 파괴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이 주관하고, KT&G와 해양환경공단이 후원한다.

상상마당 부산 4~5층 갤러리에서 해양 쓰레기로 인해 발생하는 생태계 오염과 이로 인해 피해를 입은 생물들의 이야기가 담긴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총 10명의 작가가 출품한 회화, 조각, 영상, 설치미술 등 총 30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관람객들이 전문가의 지도를 받아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해양환경 체험 교육, 아트 체험 등도 진행된다. 스쿠버 다이버들이 수중 정화 활동 중에 촬영한 바다 속 생태계와 해양 쓰레기 실태를 담은 영상과 사진 59점도 함께 전시되고 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