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찾아가는 COP28 유치 기원 홍보버스 운영


문경삼 국장 "COP28 유치 홍보활동 지속 전개해 나가겠다"

[아이뉴스24 유태희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이하, COP28) 유치를 위해 '찾아가는 COP28 유치 기원 홍보버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COP28 제주 유치 위한 홍보활동과 100만 서명운동 전개하기 위한 홍보 이미지 [사진=제주특별자치도청 ]

제주도는 지난 8월 22일 시범운행을 시작으로 오는 10월 1일까지 도내 주요 지역을 대상으로 홍보버스를 순환 운행한다.

특히, 도민과 관광객이 밀집하는 관광지와 도심지 등을 중심으로 운행하면서 홍보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제주도는 도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COP28 100만 서명운동과 함께 깜짝 퀴즈 이벤트 등도 진행하고 있다.

문경삼 도 환경보전국장은 "제주만의 강점과 우수성을 바탕으로 COP28을 유치하기 위한 홍보활동을 지속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는 매년 197개 당사국이 모여 협약 이행을 위한 다양한 의제를 논의하는 기후 관련 최대 규모의 국제 환경회의다.

올해 열리는 제26차 총회는 11월 영국에서 열리며, COP28 개최국을 결정한다. 대한민국으로 확정되면, 환경부가 개최도시를 공모·선정하게 된다.

/제주=유태희 기자(yth688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