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콜롬비아 과학기술정보통신기술 협력 MOU 체결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세로 주한콜롬비아대사가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과학기술 및 정보통신기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과기정통부]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세로 주한콜롬비아대사와 과학기술 및 정보통신기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한-콜롬비아 정상회담을 계기로 열린 이날 체결식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콜롬비아 과학기술혁신부와 과학기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신규로 체결하고, 콜롬비아 정보통신기술부와는 기존 체결되어 있던 정보통신기술(ICT) 협력 양해각서를 개정했다.

과기정통부는 "과학기술 협력 양해각서는 2019년 11월 콜롬비아 과학기술혁신부의 출범을 계기로 양 국가의 과학기술 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체결하게 된 것으로, 한국과 콜롬비아의 공통 관심분야인 신약, 헬스케어, 바이오 자원 활용 등 바이오 기술 분야에 대하여 공동연구, 인력교류 등을 통해 협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양국은 2005년에 체결(2015년 1차 개정)됐던 정보통신기술 협력 양해각서의 협력분야에 인공지능 기술, 디지털 변혁, 디지털경제 규제 샌드박스 등을 추가함으로써 4차산업 분야로 협력 범위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임혜숙 장관은 “오늘 양해각서 체결을 기반으로 양국간 과학기술공동위원회 개최 등을 통해 실질적인 협력사업을 발굴 및 추진해 나가면서 협력관계가 더욱 공고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최상국 기자(skcho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