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포토]"한반도 중요한 순간"…노규덕·성김,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사진 한 장만 있는 [포토] 기사가 아쉬웠나요? 그 아쉬움을 [아이포토]가 채워드립니다. [아이포토]는 스토리가 있는 사진 코너입니다. 아이뉴스24 기자들이 현장에서 찍은 사진을 스토리로 엮어 한 눈에 볼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아이포토]에 오셔서 멀티포토가 주는 생동감과 감동을 만끽하시기 바랍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편집자주]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지금은 한반도에서 중요한 순간"이라며 "이렇게 중요한 시기에 노 본부장과 다른 한국 정부의 고위 인사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방한은 대북 관련 모든 사안을 최대한 한국 정부와 긴밀한 협력을 유지하겠다는 미국의 의지를 보여주는 또 하나의 신호"라고 강조했다.

노 본부장도 "최근 한반도 주변 정세가 다소 민감해지면서 국제 정세도 요동치고 있다"며 "북한 핵 문제를 담당하는 고위 담당자로서 오늘 우리의 대면 회의는 매우 시의적절하면서도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인사를 나누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갖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정소희 기자(ss0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