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2021년 지역사회 건강 조사' 실시


이달 23일부터 10월 31일까지 만19세 이상 표본 가구 대상

[아이뉴스24 김종술 기자] 인천광역시는 인천 시민 9천명을 대상으로 '2021년 지역사회 건강 조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인천시청 청사 [사진=인천시청]

시에 따르면 이달 23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조사는 지역사회의 건강 실태를 파악해 지역 특성에 맞는 건강증진 사업을 추진하는데 기초 자료로 활용된다.

조사 대상은 표본 가구로 선정된 만19세 이상 성인이며, 조사 내용은 흡연, 음주 등 건강 행태와 만성질환 등 총 163개 문항으로, 조사원이 직접 세대를 방문해 1:1 면접 조사를 한다.

시는 올해 건강 조사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을 예방하기 위해 신체 계측(신장, 체중, 혈압) 조사는 제외하고 조사 대상자와 충분한 거리를 두고 문답 형식으로 진행하며, 코로나19 예방 백신을 1차 이상 접종한 조사원이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조사원은 조사 시작 전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매일 체온 측정 및 자가 건강 진단과 모니터링을 하도록 하는 등 철저히 방역 관리를 할 예정이다.

정형섭 시 건강체육국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건강 조사에 어려움이 많지만, 조사원 교육과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조사를 할 예정"이라며 "이번 조사가 시민 건강 증진을 위한 것인 만큼 표본 가구에 선정된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인천=김종술 기자(k880529@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