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혜숙 장관, 코로나19 백신예약 시스템 개선지원 상황 점검


"40대 이하 백신 예약 불편 없어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백신예약 시스템을 담당하는 관계자들을 만나 차질없는 운영을 당부했다. [사진=과기정통부]

[아이뉴스24 심지혜 기자]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백신예약 시스템을 담당하는 관계자들을 만나 차질없는 운영을 당부했다.

1일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임 장관은 이날 판교 기업지원허브에서 코로나19 백신예약시스템 개선을 지원하는 네이버 클라우드, 베스핀글로벌, 코리아크레딧뷰로(KCB),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담당자를 만났다.

과기정통부는 오는 9일부터 시작되는 18~49세의 원활한 백신 접종 예약지원을 위해 질병관리청 등 관계부처 및 민간기업・기관과 함께 백신예약시스템 개선을 지원 중이다.

임 장관은 코로나19 백신예약시스템의 본인 인증 및 보안부분의 개선 지원현황을 집중 점검하고, 시스템 개선을 위해 참여해주고 있는 민간 기업・기관의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그는 "8.9일부터 40대 이하의 백신 예약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만큼 국민들의 백신 예약에 불편함이 없도록 철저한 사전 준비와 함께 백신예약 시스템 개선에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심지혜 기자(s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