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온라인몰 '프레딧' 100만 회원 돌파


온·오프라인 통합 플랫폼 구축 이후 꾸준한 성장

한국야쿠르트의 온라인몰 '프레딧'이 100만 회원을 돌파했다. [사진=한국야쿠르트]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온라인몰 '프레딧'이 가입회원 수 100만을 돌파했다.

4일 한국야쿠르트는 2015년부터 온·오프라인 플랫폼을 구축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한국야쿠르트는 2년간 40억원을 투자해 홈페이지와 쇼핑몰을 통합한 온라인 몰 '이프레시'를 2017년 개설하고, 온라인 주문을 오프라인 유통 채널 '프레시 매니저'가 전달하는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도 구축했다.

또 지난해 12월에는 라이프 스타일 편집샵 '프레딧'을 론칭하고 온라인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높였다.

이 같은 결과 가입고객은 지속해 늘고 있다. 2019년 38만명 수준이었던 신규 회원 수는 2020년 68만명으로 62% 가량 늘었다. 매출도 크게 증가했다.

온라인 주문 수도 꾸준히 성장 중이다. 2020년 총 주문 건수는 150만건으로 전년 대비 98만건 증가했다. 2017년 신선간편식 '잇츠온' 론칭 이후 매년 40%였던 증가폭은 지난해 언택트 소비 트렌드와 맞물리며 191% 고성장을 기록했다.

박상현 한국야쿠르트 D&S 부문장은 "'프레딧'은 가입고객 100만을 보유한 자사몰로서 플랫폼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며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업계를 대표하는 '종합유통 온라인몰'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