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비아이-유아이네트웍스, 교통 빅데이터 사업 '맞손'


빅데이터 사업 모델 공동 개발 등 협력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티맥스비아이가 유아이네트웍스와 함께 교통 분야 빅데이터 시장을 공략한다.

티맥스비아이는 4일 교통 빅데이터 및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유아이네트웍스와 빅데이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유아이네트웍스가 보유한 빅데이터 솔루션은 교통 분야에 특화됐다. 교통카드, 버스, 택시 등 모빌리티 관련 각종 데이터를 인공지능(AI) 기반으로 분석하고 지도를 통해 시각화해 보여준다.

김병수 티맥스비아이 대표(왼쪽)와 조성훈 유아이네트웍스 대표의 모습. [사진=티맥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티맥스비아이의 인공지능(AI) 기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하이퍼데이터'와 유아이네트웍스가 보유하고 있는 교통 빅데이터 기술·경험을 기반으로 빅데이터 사업 모델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앞으로 양사는 교통·물류·유통·비즈니스 등 영역에서 활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사업 모델을 모색한다. 또한 사업 모델 개발·발굴 외에도 영업, 홍보, 마케팅 등을 공동으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조성훈 유아이네트웍스 대표는 "양사 협업을 통해 고객 수요를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국산 솔루션인 하이퍼데이터를 기반으로 해외 사업까지 영역을 확장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병수 티맥스비아이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도래로 최근 데이터 양이 기하급수적으로 폭증하고 있다"며 "양사 솔루션을 기반으로 새로운 수익 채널이 될 수 있는 데이터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사회 혁신에 힘쓸 것"이라고 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