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접종 실제상황 처럼'... 중부권역 센터 모의 훈련


충청권 4개 시도·시군 예방접종 담당자 등 참여

[아이뉴스24 이숙종 기자] 코로나19 예방 백신 접종을 앞두고 충남도가 안전하고 신속한 백신 접종을 위한 대규모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

도는 24일 천안 실내배드민턴장에 설치된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 모의훈련을 열고, 화이자 백신 접종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에서는 다음 달 도입되는 화이자 백신으로 코로나19 환자 치료기관 종사자부터 접종하게 된다.

화이자는 영하 70℃에 달하는 초저온에서 보관·유통해야 하는 백신으로 지난 17일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에 화이자 백신 보관용 초저온 냉동고가 설치됐다.

이날 훈련은 충청권 4개 시도와 시군 예방접종 담당자, 유관 기관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예진 의사', '간호사', '요양보호사' 등 각자 등 위에 맡은 역할을 중심으로 백신을 이송하고 보관, 수령, 접종하는 과정을 실제 상황처럼 진행됐다.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에서 코로나19 백신 예방 접종을 실제 상황처럼 시연하고 있다. [사진=이숙종 기자]

접종 준비 훈련은 ▲백신 수송차량 도착 ▲백신 인수·인계 ▲초저온 냉동고 내 백신 보관 및 기록 ▲백신 해동 ▲백신 희석 및 보관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접종 시행 훈련은 실제 접종 순서대로 대상자가 방문하면 ▲발열 체크 ▲문진 ▲대상자 확인 ▲예방접종 안내문 배부 ▲예진표 작성 ▲예진 ▲백신 접종 ▲접종 내역 등록 ▲예방접종 확인서 발부 ▲증상 관찰 ▲퇴실 순으로 실시했다.

이와 함께 백신 이상 반응에 대비해 ▲관찰실 내 과민반응 환자 발생 ▲응급처치실 이동 및 응급처치 ▲환자 이송 등의 훈련도 펼쳤다.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에서 이상증상 발현 대응에 대비하고 있다.[사진=이숙종 기자]

도는 이번 모의훈련 결과를 토대로 운영 지침과 센터 구조 등을 개선, 예방접종 전 절차가 유기적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전반적인 절차와 요령 등을 숙지 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충남을 비롯한 충청권 전체의 백신 접종을 점검해 보는 중요 시험대”라며 “중부권역예방접종센터가 백신 접종 데이터와 노하우를 각 시군에 공유하고 교육하는 거점센터 역할을 수행하며 지역 예방접종센터들이 일사불란하고 촘촘하게 예방접종 업무를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천안=이숙종기자 dltnrwh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