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자산운용, 'IBK 켄쇼 4.0 레볼루션 펀드' 수탁고 1천억 돌파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IBK자산운용은 'IBK 켄쇼 4.0 레볼루션 펀드' 수탁고가 1천 억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IBK 켄쇼 4.0 레볼루션 펀드'는 국내 최초로 미국 켄쇼(Kensho)사의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분석 기술을 통해 '4차 산업혁명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펀드이다. 이 펀드는 기존의 투자방식과 달리,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인공지능(AI)에 의한 빅 데이터(Big Data)분석을 통한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술에 의해 투자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켄쇼(Kensho)사는 미국 하버드대 출신 및 애플 초창기 창업자 등 천재들이 모여서 만든 파이낸스 분야의 인공지능(AI) 회사이다. 켄쇼는 방대한 금융관련 빅 데이터(Big Data)를 기존 애널리스트의 한계를 뛰어넘는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켄쇼 고유의 자연어 처리(Natural Language Processing)플랫폼으로 분석하여 투자의사결정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펀드의 1년 성과는 68.28%로 동일유형에서 최상위에 속하는 수익률이란 설명이다. 공모펀드 시장이 침체기였던 최근의 시장에서 유독 1천억을 모집하는 성과를 드러냈다. 다른 공모펀드들에 비해 뛰어난 성장이다.

박제현 IBK자산운용 투자솔루션팀 이사는 "켄쇼에서 발표한 새로운 경제 업종분류 기준(New Economy Classification Standard)에 부합하는 4차 산업 혁신기업을 빅데이터 분석으로 발굴하여 투자한다"며 "켄쇼의 머신러닝 기술은 애널리스트의 한계를 뛰어넘는 방대한 기업분석이 단 몇 분만에 가능하기 때문에 300종목 수준의 투자유니버스를 구성할 수 있으며, 최종적으로 130개 수준의 기업들에 분산 투자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 상품은 IBK기업은행, KB국민은행, KB증권, 광주은행,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한국포스증권 등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한수연 기자 papyru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