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안철수, 상식에 안 맞는 정치 주장"


국민의힘 보궐선거 '경선 개방' 安 주장 '고려할 필요 없다' 일축

[아이뉴스24 조석근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겨냥해 "상식에 안 맞는 정치는 안 한다"며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국민의힘의 보궐선거 후보 경선이 본격화되는 가운데 안철수 대표가 본인의 참여를 포함한 야권 통합 경선을 제안한 데 대한 반응이다. 안철수 대표는 국민의힘의 입당 제안을 "공당 대표로서 불가하다"고 못박은 가운데 국민의힘에 대한 비판의 강도를 높이고 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21일 비대위회의 직후 "안철수 대표 본인도 공당의 대표인데 지금 다른 당에서 실시하는 경선 과정에 무소속 이름을 걸고 같이 하겠다는 게, 정치도의에 맞는, 상식에 맞는 얘기냐"며 날선 반응을 보였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국민의힘은 내년 대선까지 준비를 해야 하는 그런 정당이라고 인식해줬으면 좋겠다"며 안 대표의 제안을 일축했다. 최근 안 대표가 본인의 야권 통합 경선, 또는 국민의힘 경선 개방 요구를 "국민의힘이 대중정당으로 거듭날 기회를 준 것"이라고 한 데 대해서도 불쾌감을 드러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우리 국민의힘이 알아서 할 일이지 내가 무슨 안철수 대표의 얘기를 듣고 이렇고 저렇고 할 사람이 아니다"라며 "국민의힘 후보가 확정된 이후 다른 것(단일화 여부)을 고려할 수 있기 때문에 더 이상 (안 대표의 주장을) 고려할 필요가 없다"고 못박았다.

조석근 기자 mysu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