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국민의힘, 라임·옵티머스 특검법 제출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22일 국회 의안과에 라임·옵티머스 펀드 금융사기 피해 및 권력형 비리 게이트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을 제출하고 있다.

국민의힘이 제출한 이번 특검법에는 파견 검사 30명, 파견 공무원 60명 이내로 구성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특검이 60명 이내의 수사관을 임명하고, 대통령은 특검을 보좌할 특검보를 4명 임명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번 특검팀의 규모는 '최순실 특검팀' 규모의 1.5배에 달한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22일 국회 의안과에 라임·옵티머스 펀드 금융사기 피해 및 권력형 비리 게이트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을 제출하고 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22일 국회 의안과에 라임·옵티머스 펀드 금융사기 피해 및 권력형 비리 게이트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을 제출하고 있다.

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