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엔블랙야크, '2020 국가브랜드대상' 수상


패션 기업 중 유일하게 기업 부문 대상 수상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비와이엔블랙야크는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제 21회 세계지식포럼'에서 열린 '2020 국가브랜드대상' 시상식에서 기업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국가브랜드진흥원이 주관하는 '국가브랜드대상'은 올해로 4회째를 맞은 국내 대표 어워드로, 개인 및 기업 브랜드가 국가 이미지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그 공로를 인정하며, 전 세계에 한국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를 확산시키고 국가 브랜드 가치를 상승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블랙야크]

블랙야크는 역동적인 활동을 돕는 혁신 제품으로 자연과 사람을 보호하고, 그들의 도전하는 삶과 함께하기 위해 존재한다는 브랜드 미션을 바탕으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국내외 아웃도어 영역에서 제품, 캠페인, 사회공헌 등을 통해 국격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패션 기업 중 유일하게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세계 최대 규모 스포츠용품 박람회인 독일 ISPO에서 제품력을 인정받아 현재까지 단일 브랜드 누적 집계 기준 총 26관왕으로 최다 수상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UN SDGs 협회에서 발표한 ‘2019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의 국내 최우수 그룹에서도 최상위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1위 그룹과 최우수 그룹 중 패션 기업으로는 블랙야크가 유일하며, 아웃도어 업계 중에서는 단독으로 등재되는 등 대표적인 지속가능 경영 사례로 전 세계적 귀감이 되고 있다.

또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 매년 진행하고 있는 '블랙야크 황사쉴드 쿠부치사막 생태원 조성 프로젝트', 네팔 히말라야 환경 정화 활동 '클린 히말라야 트레킹' 등 다양한 사회적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반영하는 선순환 구조의 사회공헌활동을 실현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내 최초로 국내에서 사용된 일회용 페트병을 활용한 'K-rPET(케이-알피이티) 재생섬유'로 만든 친환경 기능성 제품을 선보이는 등 지속가능 패션의 새로운 고부가가치 산업 생태계 조성에 힘쓰며 혁신 사례를 이어나가고 있다.

스포츠 부문에서는 대한민국 축구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축구선수 손흥민,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 등 각종 콩쿠르 대회 우승자에 빛나는 피아니스트 조성진은 예술 부문에서 수상하는 등 블랙야크는 세계 무대에서 국격을 높이고 있는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강태선 회장은 "이번 수상은 브랜드 미션과 정체성을 바탕으로 한 꾸준한 지속가능 경영 활동의 결과물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명품 아웃도어 브랜드로서 대한민국의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연춘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