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장관, 추석 명절 대비 유통물류센터 방역 점검


철저한 방역관리와 배송기사·작업자 안전관리 등 당부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17일 오전 10시 온라인 유통사 쿠팡 유통물류센터(양산시)를 방문, 추석을 앞둔 유통업체들의 방역 현황 점검에 나섰다.

성 장관은 코로나19(COVID-19) 상황에 따른 추석 연휴 온라인 주문·배송 급증에 대비한 업계의 방역관리 현장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쿠팡 측은 유통물류센터의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전자출입관리, 직원 간 근거리 접근 경보, 공용물품 사용자 추적, 비대면 배송 등 철저한 방역관리를 이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성 장관은 유통물류센터의 방역상황을 점검하면서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소독 등 철저한 시설·개인 방역관리를 강조했다. 상품 주문처리와 배송이 급증함에 따른 배송기사 등 근로자의 안전관리에도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성 장관은 “유통물류센터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국민의 생필품을 비대면으로 조달하는 필수산업으로 자긍심과 사회적 책임감을 갖고 앞으로도 노력해 달라”며 “가성비 좋은 지역 중소기업의 우수 상품들을 많이 발굴·판매해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동반 성장에도 이바지해 달라”고 주문했다.

산업부는 방역관리와 관련해 지난 16일 유통 매장과 물류센터의 추석 대비 특별 방역관리를 위한 ‘유통업계 방역대책점검 회의’를 개최한 바 있다.

정종오기자 ikoki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