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연봉]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 6억5900만원 수령


한상범 전 부회장, 퇴직금 포함 49억7900만원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정호영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이 상반기에 급여로만 6억6천만 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퇴임한 한상범 전 부회장은 퇴직금으로 인해 50억 원에 달하는 보수를 수령했다.

LG디스플레이 14일 반기보고서에서 올 상반기 정 사장에게 6억5천900만 원의 보수를 지급했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 14일 반기보고서에서 올 상반기 정호영 사장에게 6억5천900만 원의 보수를 지급했다고 밝혔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이사회에서 결정된 임원보수규정에 의거, 직급 등을 고려해 기본급을 결정하며, 상반기에 6천100만 원을 매월 지급했다"며 "직무 및 역할의 중요성 등을 고려해 매월 4천900만 원의 역할급을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9월 용퇴한 한상범 전 부회장은 급여 5억1천200만 원, 퇴직소득 44억6천700만 원 등 49억7천900만 원을 받았다. 한 전 부회장은 현재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다.

서민지기자 jisse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