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연봉] 한성숙 네이버 대표 23억-이해진 GIO 12억


"스마트스토어 등 주요 서비스 변화 성공적으로 이끌어"

[아이뉴스24 윤지혜 기자]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올 상반기 23억6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창업자인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GIO)는 11억5천800만원을 받았다.

14일 네이버의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한성숙 대표는 올 상반기 급여 6억원, 상여 16억9천만원 및 기타 근로소득을 포함해 총 총 23억6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네이버 측은 "네이버 CEO로서 네이버 앱의 단계적 전환, 스마트스토어 리브랜딩 등 주요 서비스 변화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창작자 보상 강화를 통해 UGC(사용자 생성 콘텐츠)/동영상 서비스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한 점을 고려해 상여를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 [사진=네이버]

사내이사인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급여 3억8천만원, 상여 16억6천800만원 및 기타 근로소득을 포함해 20억7천200만원을 받았다.

기술 성장 전략 및 비즈니스 영역을 총괄하는 최고운영책임자(COO)로서 글로벌 광고 플랫폼 및 국내외 사업 성공에 필수적인 기술력을 확보해가고 있으며, 비즈니스의 안정적인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는 설명이다.

이해진 GIO는 급여 6억2천만원, 상여 4억7천만원 및 기타근로소득을 포함해 총 11억5천8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