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엠모바일, 전국 홈플러스 매장 무약정 LTE 유심 판매


3천원 대 저가형 요금부터 3만원 대 고용량 데이터 요금까지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KT엠모바일이 전국 383개 홈플러스 매장에서 무약정 LTE 유심을 판매한다.

KT 엠모바일(대표 박종진)은 홈플러스와 '유심 상품 공급' 제휴를 체결하고 전국 홈플러스 매장에서 무약정 LTE 유심을 판매한다고 14일 발표했다.

후불 유심을 구매할 수 있는 매장은 홈플러스 124개 점과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259개 점 등 총 383개 점이다.

[사진=KT엠모바일]

KT 엠모바일은 다양한 연령대 고객이 방문하는 대형마트 특성을 고려해 LTE 후불 유심에 3천원 대 저가형 요금부터 3만원 대 고용량 데이터 요금까지 100여 종의 LTE 요금제를 선택·가입할 수 있도록 상품을 구성했다.

소비자는 홈플러스 매장에서 유심을 구매한 뒤 온라인 직영몰 '셀프 개통' 코너 및 개통 센터 유선 상담을 통해 가입이 가능하다. 비대면 개통에 생소한 고객을 위해 제품 포장 내 셀프 개통 절차와 설명이 담긴 웹 페이지로 접속 가능한 QR 코드를 삽입했다.

KT 엠모바일은 이번 홈플러스 입점을 기념해 유심 상품을 기존 가격 대비 50% 할인한 가격인 4천400원에 제공하는 '반값 유심'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또한 홈플러스는 8월 한 달 동안 매장에서 KT 엠모바일 유심을 구입해 가입을 진행한 고객 선착순 1천명에게 2만원 상당의 홈플러스 포인트를 제공한다.

전승배 KT 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개통 서비스가 확대되면서 알뜰폰 업계에서는 소비자 편의 및 접점을 확대하기 위해 오프라인 유통망을 확대해 가는 추세"라며 "편의점, 다이소, 대형마트 등 오프라인 유통망을 늘려가는 동시에 각 유통망의 고객 특성을 고려한 유심 상품과 프로모션으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