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e-소통라이브'로 젊은 직원들과 소통


'실시간 유튜브 채팅'과 '화상대화'로 진행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KB금융그룹은 지난 12일 최고경영자(CEO)와 그룹사 MZ세대 직원들이 함께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격의 없는 대화와 이야기를 나눈 'e-소통라이브' 공감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KB금융그룹의 다양한 주제별 자율학습 소모임인 CoP(Communities of Practice) 활동 직원, 재미 있고 생생한 소식들로 그룹 내 커뮤니케이션을 주도하는 그룹 기자단 소속 직원, 신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연구하고 논의하는 주니어보드 활동 직원 등이 MZ세대 영리더(Young Leader)를 대표하여 참가하였다.

8월 12일 KB금융그룹 직원들과 'e-소통라이브' 시간을 가지고 있는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 [KB금융]

윤종규 회장은 대형 스크린이 마련된 여의도본점에서 직원들을 마주 했으며, 각 참가 직원들은 카페·자택 등 편안하고 다양한 장소에서 'e-소통라이브' 시간을 함께 하였다.

행사는 직원들이 실시간 채팅창을 활용하거나 영상화면으로 직접 이야기를 하는 등 저마다의 자유로운 방법으로 진행되었으며, 자기계발·대인관계·진로고민·여가생활 등의 주제로 이야기됐다.

한 참가자가 "같이 일하고 있는 선배 직원과 후배 직원의 생각이 너무 다른데, 둘 중 어느 편을 들어야할지 고민이다"라고 말하자, 윤종규 회장은 직장 선배이자 인생 선배의 입장에서 "중간에서 조율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을 저도 많이 경험했으며, 제가 느낀 최선의 방법은 상대방의 입장에서 한 번 더 생각하고 공감하는 것"이라고 본인의 경험담을 이야기해 주기도 하였다.

이밖에 최근 유행하는 신조어 깜짝 퀴즈 이벤트 시간에는 신조어를 통해 세대간의 그리고 상호간의 이해를 넓힐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KB금융 관계자는 "그룹 내 활발하고 열린 소통을 통한 수평적이고 창의적인 기업문화 확산을 위해, 앞으로도 '경영진·직원·세대·직무·성별' 등을 뛰어넘어 서로를 이해하고 포용할 수 있는 커뮤니케이션 활동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