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분기 영업익 8조 1천463억원…23.48% 증가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 영업이익 8조1천46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23.48% 증가했다고 30일 공시했다.

매출은 52조 9천661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5.63% 감소했지만 순이익은 5초5천551억원으로 7.23% 늘었다.

반도체가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 코로나19로 언택트 수요가 증가하면서 반도체는 매출 18조2천300억원, 영업이익 5조 4천300억원을 기록했다.

무선 모바일(IM) 부문 매출은 20조7천500억원, 영업이익 1조9천500억원을 기록했다. TV와 생활가전 등을 합한 소비자가전(CE) 부문 매출은 10조1천700억원, 영업이익 7천300억원을 나타냈다. 애플로부터 보상비를 받은 디스플레이는 3천억원의 흑자를 냈다.

한편 2분기 시설투자비는 9조8천억원, 상반기 누계로는 17조1천억원이 집행됐다. 지난해 상반기보다 6조4천억원이 증가했다.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