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장원영의 고민 "'키 계속 크냐'는 질문, 스트레스 받아"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걸그룹 아이즈원의 장원영이 큰 키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가수 소유, 걸그룹 위키미키 김도연, 러블리즈 이미주, (여자)아이들 우기, 아이즈원 장원영, 배우 김동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SBS 방송화면]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장원영에게 최근 키가 얼마나 더 자랐는지 물었고, 장원영은 "재석 선배님을 마지막으로 뵀을 때보다 2, 3cm 더 컸다"고 답했다.

유재석은 장원영에게 "주변에서 키 컸다는 얘기를 많이 해서 스트레스를 받지는 않느냐"고 질문했고, 이에 장원영은 "원래는 스트레스가 아니었는데 키 얘기를 너무 많이 듣다 보니 약간씩 스트레스가 되는 거 같다"고 솔직한 심경을 고백했다.

그러면서 장원영은 "주변 사람들이 '아직도 크고 있니?'나 '더 큰 거 같다'라는 얘기를 많이 한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