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 납부 이젠 카드로…카드사들 캐시백·포인트 마케팅으로 고객 유혹 한창

신한카드 마이빌앤페이 통해 세금 납부하면 포인트 증정 등 잇따라 혜택제공


[아이뉴스24 서상혁 기자] 카드사가 세금 납부 서비스에 뛰어들었다. 일부 지자체에서만 가능했던 모바일 납세 서비스를 정부와 논의 끝에 전국으로 확대시켰다. 카드 앱으로 거의 모든 정기성 요금을 관리하고 납부하는 게 가능해진 셈이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캐시백, 포인트 마케팅으로 고객 모으기에 나서는 모양새다.

25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최근 각 카드사들은 자사 카드를 이용한 국세·지방세 납부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진=뉴시스]

우리카드는 자사 카드로 지방세와 국세를 납부할 경우 최대 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법인, 개인 사업자, 기프트카드를 제외한 신용카드가 대상이다.

10개월 또는 12개월 부분무이자할부도 가능해 월 납부금액을 줄이는 것도 가능하다 10개월을 선택할 경우에는 4~10회차 납부 시 무이자 할부 혜택이 적용되며, 12개월의 경우 5~12회차 납부 시 무이자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이달 말까지 체크카드로 지방세를 납부하면 0.2%의 캐시백이 적용된다. 한도 제한 없이 캐시백을 받을 수 있으며, 1천원 단위 미만은 절사된다.

삼성카드는 최근 행정안전부, 전국 지방자치단체, 금융결제원과 공동으로 협약을 맺고 모바일로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는 '지방세입 모바일 고지서' 서비스를 개시했다. 신청 고객은 기존에 우편을 통해서 받고 있던 고지서를 앱을 통해 확인이 가능해졌으며, 모바일 앱카드를 통해 납부까지 한 번에 처리할 수 있게 됐다.

납부가 가능한 지방세는 등록면허세, 상·하반기 자돛아세, 건물분 재산세, 주민세, 토지분 재산세, 과태료, 과징금 등이다. 한 번의 신청으로 서울시를 제외한 모든 지방세입의 고지서를 모바일로 수령 또는 납부가 가능하다.

삼성카드는 서비스 개시 기념으로 9월 30일까지 지방세를 납부한 모든 고객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 1매를 제공한다. 또 이번 달에 서비스를 신청하고 8·9월 연속으로 지방세를 납부한 고객에겐 1매를 추가로 증정할 예정이다. 8월 말까지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총 5명에게 갤럭시노트20 등의 사은품을 준다.

또 지자체에서 절약된 비용의 일부를 환원하는 취지에서 서비스 고객에게 고지서 1건 당 150원에서 500원의 세액 공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도 행안부와의 협약을 통해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했다. 이에 따라 신한카드의 전자금융서비스 '마이빌앤페이'를 이용하면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 요금, 신용카드 대금 등 각종 정기성 요금을 모두 한 곳에서 관리하는 게 가능해졌다. 신한카드는 지난 해 7월 각종 청구서를 한 눈에 확인하고 자동이체까지 신청할 수 있는 마이빌앤페이를 출시한 바 있다.

신한카드는 서비스 전국 확대를 기념해 최대 4천 포인트 적립 이벤트를 마련했다. 9월말까지 마이빌앤페이에서 지방세 전자고지서를 신규로 신청하고 수신하면 최대 2천 마이신한포인트를 적립해준다. 또 전자 고지서 수신 후 즉시 납부할 경우 추가 2천 포인트 적립도 가능하다.

서상혁기자 hyu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