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 41명…지역발생 28명·해외유입 13명


[아이뉴스24 한상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시 40명대로 감소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4일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1명이다.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1만3천979명이다.

[뉴시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지역발생은 모두 28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19명, 경기 5명, 부산 2명 등이다. 해외유입은 13명으로 집계됐다. 검역소에서 3명, 지역 내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은 경우는 10명이다.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지역발생이 해외유입보다 많았다.

신규 격리 해제된 인원은 59명으로 총 1만2천817명이 격리가 해제됐고, 격리 중인 환자는 전날 보다 19명 줄어든 864명이다. 사망자는 1명이 늘어 298명이다.

한상연기자 hhch111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