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코로나 시대 'ICT 공공혁신 과제' 공모


1차 수요조사·사업설명회 개최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비대면 서비스·감염병 확산 방지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긴급현안을 해결할 '디지털 정부혁신 과제'를 공모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긴급현안 해결을 위한 공공서비스 혁신 과제를 우선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2021년도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공공서비스 촉진사업 1차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22일 발표했다.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공공서비스 촉진사업은 ICT 신기술을 공공부문에 적용해 공공서비스를 혁신하는 도전적인 과제들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3년부터 8년간 102개 과제를 추진했다.

[출처=과기정통부]

과기정통부는 올해 전례 없는 코로나19 위기를 디지털 정부혁신의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통상적으로 1회만 실시하던 이 사업 수요조사를 2회로 늘린다.

긴급현안 해결 과제로는 디지털 기반 비대면 서비스, 감염병 예방 또는 확산방지 서비스로 분야를 한정했고, 6개 내외 과제를 선정해 약 101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1차 수요조사 결과물은 9월 과제 선정, 12월 컨설팅을 통한 사업계획서 보완·확정을 거쳐 내년 1월에 바로 조달발주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 '2021년도 ICT기반 공공서비스 촉진사업 1차 수요조사'는 8월 12일까지 진행하고, 관심 있는 수요기관(중앙행정기관·지자체·공공기관)은 한국정보화진흥원으로 제출기한까지 공문 접수하면 된다.

수요조사 및 온라인 사업설명회는 24일 열리고,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정보화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송혜리기자 chew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