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대한LPG협회와 '친환경 가스차량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1Q 오토론 상품 지원


[아이뉴스24 서상혁 기자] 하나은행은 대한LPG협회와 '친환경 LPG 차량 보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동차 금융 서비스를 개발·제공하는 등 보급 확대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1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환경부와 대한LPG협회가 추진하고 있는 국고 보조 사업인 '어린이 통학차량의 친환경차 전환 지원 사업'의 활성화에 동참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2011년 이전에 어린이 통학차량으로 등록된 노후 경유차가 대상이며, 해당 차량을 폐차하고 LPG 통학차량을 신차로 구매 시 대당 50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진=하나은행]

이에 하나은행은 대표적 자동차 금융상품 1Q 오토론을 통해 금융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히, 1Q 오토론으로 LPG 통학 차량을 구매하는 고객에겐 최저 연 2.865% 금리를 제공하며, 오토론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최대 120개월까지 원리금분할상환이 가능하다.

정석화 하나은행 리테일그룹장은 "코로나19로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있는 가운데, 금융 혜택을 통해 친환경 LPG 차량을 구매하는 손님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이번 업무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서상혁기자 hyu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