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속초디오션자이' 이달 17일까지 정당계약 실시


1순위 청약 최고 114대 1로 마감…중도금 60% 무이자 혜택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GS건설이 최근 분양한 '속초디오션자이'의 정당계약을 진행한다.

GS건설은 강원도 속초시 동명동 일대에 선보인 속초디오션자이 당첨자 계약을 오는 17일까지 견본주택에서 정당계약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중도금 60%는 무이자로 대출 받을 수 있으며, 계약 후 바로 전매도 가능하다.

지난달 27일 1순위 청약접수를 받은 이 아파트는 355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6천127명이 접수해 평균 17.2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전용면적 131㎡A가 3가구에 342명이 몰려 114.00대 1로 경쟁이 가장 치열했다.

속초디오션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유리난간 시스템 이중창과 눈부심을 최소화한 특수조명 NGR(Neutral Grounding Resistor) 청정환기시스템 시스클라인(주방, 거실) 등 고급아파트에 적용되는 8개 마감제도 무상으로 제공된다.

또 라마다 속초 호텔, 코마린 요트, 당사 보유의 강촌&제주 엘리시안 등을 이용 시 할인 혜택 등을 제공하는 숙박과 레져, 공유차 관련 맴버쉽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단지는 지하 6층~지상 최고 43층, 3개 동, 전용면적 84~131㎡ 454가구다. 최고 135m 높이로, 속초에서 주거시설로는 가장 높은 건물이며 대부분 가구에서 동해바다 조망이 가능하다.

각 동 24층에는 속초 최초로 입주민 특화 시설인 스카이 아너스클럽이 들어선다.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센터는 지상3층에 위치하며, 바다 조망이 가능한 피트니스센터와 사우나, GDR 골프연습장 등의 시설이 마련된다. 입주는 오는 2023년 8월 예정이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