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는 훌륭하다’ 한승연, 강아지 CCTV 등 사용…'유플러스 펫케어'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반려인 사이에 화제몰이 중인 KBS ‘개는 훌륭하다’에 등장한 반려동물 전용 인공지능 CCTV와 간식로봇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출연자인 한승연 이동 중인 차 안에서 집에 남겨진 애완견 푸리와 누비를 휴대폰으로 살펴보는 모습이 노출됐다. 한승연은 휴대폰을 이용해 집에 설치된 강아지CCTV를 360도로 회전하며 애완견을 확인했다. 또한, 애완견을 위해 간식로봇을 사용하는 모습까지 방송되면서, 해당 제품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한승연이 이용한 강아지CCTV와 간식로봇은 LG U+(엘지 유플러스)의 반려동물 전문 인공지능 서비스 'U+스마트홈 펫케어'의 구성품인 펫 전용 CCTV ‘맘카’와 강아지 로봇장난감 ‘간식로봇’이다.

스마트홈 펫케어는 반려인들이 언제 어디서나 소중한 반려동물을 실시간으로 관찰하고 돌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출시됐다. 패키지 상품으로, ‘맘카’와 ‘간식로봇’, ‘수면등’ 3종이 구성돼 있다.

LG유플러스 마케팅 관계자는 “유플러스 펫케어는 반려동물 인구 1000만 시대를 맞아 출시된 고객 맞춤형 특화상품으로, 반려동물을 키우는 ‘팸펫족’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며 “개는 훌륭하다에 MC로 출연하며 ‘개통령’으로 널리 알려진 강형욱이 모델을 맡아 반려인들의 신뢰가 높다”고 설명했다.

펫 전용 인공지능 CCTV ‘맘카’는 상·하·좌·우 360도 회전이 가능해 집 안 곳곳을 꼼꼼하게 관찰할 수 있다. 반려동물의 상태를 휴대폰 앱을 통해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소리 감지 기능이 있어 반려동물이 주인을 찾기 위해 짖으면, 이를 휴대폰 알림으로 즉각 알려준다. 대화하기 기능을 사용하면 반려동물에게 목소리를 들려줄 수도 있다. 분리불안을 느끼는 반려동물의 심리적 건강까지 24시간 돌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이다.

강아지 로봇장난감 ‘간식로봇’은 반려동물이 집에 혼자 남겨졌을 때 넘치는 에너지를 해소할 수 있도록 놀아주고 먹여주는 놀이친구 같은 존재다. 사전에 시간과 횟수를 설정하면, 해당 시간에 맞춰 반려동물과 놀아주며 간식도 지급해 준다. 무료한 댕냥이의 일상에 활기를 더해주는 똑똑한 로봇이다.

스마트홈 펫케어에 가입하면 무드등 겸 스피커 ‘수면등’도 제공된다. 외출 시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위해 은은한 조명을 켜주고, 안정감을 주는 음악을 들려주는 등 어둠을 무서워하는 반려동물들에게 편안한 환경을 조성해 주는 IoT 조명이다. 사용도 간편하다. 유플러스 스마트홈 앱을 통해 조명의 색상과 밝기, 음악, 소리 크기 등을 원격으로 조절할 수 있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