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나라·아뜨랑스 새벽에 받아보세요"…새벽배송 서비스 11일 시작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여성 의류 쇼핑몰 소녀나라와 아뜨랑스가 5월 11일부터 패션 업계 최초로 새벽배송을 시작했다.

서울·경기·인천 지역의 소비자가 소녀나라와 아뜨랑스에서 옷, 화장품, 브랜드 상품을 저녁 9시까지 주문하면 다음날 오전 7시 이전에 새벽배송이 완료된다.

[소녀나라]

SN패션그룹 관계자는 “고객의 주문 처리를 빠르게 해결하기 위한 풀필먼트 시스템 구축에 치밀한 전략을 세운 끝에 소녀나라와 아뜨랑스의 새벽배송 서비스를 선보인다”며 “소녀나라 고객 5천여명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에서 새벽배송 요청이 가장 많은 것에 주목해 시작된 서비스를 통해 플랫폼의 경쟁력을 한층 끌어 올리겠다”고 밝혔다.

SN패션그룹의 패밀리 회사인 소녀나라와 아뜨랑스는 각각 소녀 감성과 숙녀의 감성을 아우르는 패션 전문 쇼핑몰로, 이번 패션 제품 새벽배송 첫 론칭을 통해 경쟁 우위를 확보할 것으로 전망된다.

SN패션그룹은 서울 구로 중심가에 1800평 규모의 플필먼트센터를 확장 구축해, 올해 연매출이 1000억원대 이상을 무난히 돌파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