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필립스 LED 등기구 '원스톱 쇼핑 서비스' 론칭


단순 판매 넘어 설치·시공까지 한 번에 제공…"서비스 결합 이어갈 것"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이마트가 필립스와 손잡고 LED등 판매에서 시공까지 책임지는 '원스톱 쇼핑 서비스'를 론칭한다.

이마트는 대형마트 최초로 필립스 LED 등기구 15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연중 '출장 및 설치 서비스'를 무상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또 이를 기념해 다음달 15일까지 3주 동안 필립스 LED 등기구 7종을 20% 할인 판매한다.

LED 등기구는 형광등과 같은 일반적인 조명기구와 비교해 전력 효율이 뛰어나고 수명이 길어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는 제품이다. 실제 이마트에 따르면 설치조명기구 매출 중 LED 등기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7년 77%, 2018년 87%에 이어 지난해에는 95%까지 상승했다.

이마트가 LED 조명 '원스톱 쇼핑 서비스'를 론칭한다. [사진=이마트]

이 같은 시장 추세를 반영해 이마트는 기존 형광등 제거 및 전선 연결 등 설치에 어려움이 뒤따르던 LED등기구를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것은 물론, 유료로 제공하던 설치서비스를 무료 서비스로 전환해 연중 제공함으로써 소비자 혜택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수도권 30평대 아파트 기준으로 약 36%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구상이다.

무료설치서비스 이용을 위해서는 필립스 공식 서비스센터인 'PL전자'로 예약 접수 후 설치 기사 방문 시 해당 상품을 구매한 영수증 혹은 영수증에 딸린 설치 꼬리표를 보여주면 된다. 또 이마트는 구매 후 2년간 사후 무상 설치서비스도 제공하기로 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번 LED등기구 무료설치 서비스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유형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하는 것을 넘어 무형 서비스 결합도 이어갈 것"이라며 "고객 관점에서 보다 편리하고 완전한 쇼핑이 가능하도록 가치를 부여하는 상품개발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는 조명기구 외에도 고객 지향적 상품 개발을 위해 상품 판매·배송·설치 서비스를 통합 제공하는 신 MD 도입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에 지난 2018년 11월에는 일렉트로마트 은평점, 스타필드 하남점에 대형마트 최초로 가정용 보일러 진열 판매 및 설치서비스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경동 나비엔 브랜드숍'을 론칭한 바 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