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태성 "가수 성유빈이 친동생…집안일 때문에 싸운다"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배우 이태성의 자신의 친동생이 가수 성유빈이라고 전해 주목을 받았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태성이 게스트로 출연해 친동생이 가수 성유빈이라고 밝혔다.

[SBS 방송화면]

이태성은 현재 성유빈과 함께 살고 있다며 "동생과 크게 싸우지는 않는데 보통 집안일 때문에 싸운다. 집안일을 동생이 잘 안 한다. 내가 다한다. 동생은 아무것도 안 한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동생 성유빈의 무대를 지켜본 이태성은 "항상 방에서 음악 작업을 하던 동생 때문에 두 번이나 이사를 다녀야 했다"고 회고하며 "이제는 많은 관객들 앞에서 노래할 수 있게 돼 무척 자랑스럽다"고 흐뭇한 마음을 전했다.

이에 성유빈도 이태성에게 "그동안 음악한다고 시끄럽게 해 형의 아침잠을 깨운 적이 많았는데 너무 미안하다"며 "우리 꼭 성공하자"고 화답해 뜨거운 형제애를 과시했다.

이태성 동생 성유빈은 1987년 생으로 2007년 앨범 'Never Forget You'로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뎠다.

2012년에는 그룹 '비오피포(BOB4)'로 활동했으며 당시 보컬을 맡았다. 이어 성유빈은 'ALIVE' , 'Miss U. Miss Me', 'Live Time', '그려보다' 등 앨범을 내기도 했다.

앞선 2007년에는 신인가수 육성 프로그램 MBC '쇼바이벌'에 출연해 폭발적인 샤우팅 창법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당시 형 이태성은 '개와 늑대의 시간'을 촬영 중에 응원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