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DMC리버파크자이·DMC리버포레자이' 내달 분양


서울 생활권 공유하는 핵심 입지…도보통학 가능 교육환경 갖춰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GS건설이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덕은지구 내 2개블록에서 신규 분양단지를 선보인다.

GS건설은 고양 덕은지구 A4블록과 A7블록에서 'DMC리버파크자이'와 'DMC리버포레자이'를 내달 분양한다고 11일 밝혔다.

A4블록에 들어서는 DMC리버파크자이는 지하 2층~지상 24층, 6개동, 전용면적 84~99㎡ 702가구이며, A7블록에 들어서는 DMC리버포레자이는 지하 2층, 지상 19~24층, 5개동, 전용면적 84㎡ 318가구 규모다.

블록별로 살펴보면 DMC리버파크자이(A4BL)는 ▲84㎡ 570가구 ▲99㎡ 132가구 등 702가구, DMC리버포레자이(A7BL)는 ▲84㎡ 단일면적 318가구로 각각 구성된다.

DMC리버파크자이(4BL) 투시도. [사진=GS건설]

단지가 들어설 덕은지구는 64만여㎡, 9개 블록 4천815가구 규모의 택지지구로 공동주택 부지 7개 블록(주상복합 2개단지 제외) 중 4개 단지 2천200가구가 자이 브랜드 단지로 공급될 예정이다.

덕은지구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과 맞닿은 입지로 서울 상암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어 본격적인 조성 전부터 많은 주목 받고 있다. 덕은지구에서 가양대교를 이용하면 바로 서울 강서구에 닿을 수 있으며, 자유로, 올림픽대로, 월드컵로 등을 이용해 서울 주요 지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DMC리버포레자이(7BL) 투시도. [사진=GS건설]

덕은지구는 상암DMC와 연계해 약 30만3천300㎡ 규모의 미디어밸리 복합타운 사업 조성 계획으로, 상암DMC와 시너지효과가 나는 것은 물론 향후 자족 기능까지 확보 가능하다. 또한 덕은지구 도시개발사업을 비롯해 인근에 수색역세권, 미디어시티 개발사업 등이 예정돼 있어 향후 약 58만8천평 규모에 6만여 명이 종사하는 서부권 미디어 특화산업 벨트가 조성될 계획이다.

인근 풍부한 개발 호재로 인한 향후 주거환경 개선도 주목할 만하다. 우선 마포구 상암동과 영등포 양평동을 잇는 왕복 6차선 월드컵대교가 올해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월드컵대교 준공시 일대 교통 혼잡이 크게 해소될 전망이다.

DMC리버파크자이·DMC리버포레자이는 내달 오픈 예정이다. 견본주택 개관 전까지 일산서구 주엽동 81번지(뉴서울프라자 1층)에서 홍보관을 운영한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