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오브드래곤네스트' 2020년 1월 동남아 출시

말레이시아·싱가포르 등 5개국 론칭…대민 진출도 준비중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아이덴티티게임즈(대표 구오하이빈)는 모바일 게임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를 오는 2020년 1월 8일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5개 국가에 동시 출시한다고 2일 발표했다.

넥슨 타일랜드(대표 이싸라 타우라난다)를 통해 동남아에서 퍼블리싱하는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는 영어, 태국어, 인도네시아어 등 3개 언어를 지원할 예정이다.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는 '드래곤네스트' 지식재산권(IP) 기반의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이다. 캐릭터 별로 20여종의 스킬을 자유롭게 조합해 다양한 전략으로 몬스터를 공략할 수 있으며 원작의 방대한 세계관 및 뛰어난 액션, 아기자기한 그래픽 등 원작의 재미를 모바일로 재현했다.

지난 8월 진행된 동남아 지역 비공개테스트(CBT)에는 10만명이 몰리며 '드래곤네스트' IP에 대한 동남아 지역의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더불어 이번 동남아 지역 출시와 함께 기존 드래곤네스트 IP에서 공개되지 않은 신규 직업 '슬레이어'를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에서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개발 총괄을 맡은 권도형 프로듀서는 "드래곤네스트 원작에 충실함과 동시에 새로운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준비했다"며 "동남아 이용자의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덴티티게임즈는 대만 게임사 감마니아와 함께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의 대만 출시도 준비 중에 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