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두산, 사업권 획득 4년만에 면세점 사업 철수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두산이 두타면세점을 철수하고 면세점 사업을 접기로 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사업권을 따낸 지 4년만이다.

지난 2016년 사업을 시작한 두타면세점은 상반기 동안 고작 1%만 증가한 3천535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지난해까지 600억 원 적자를 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