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 사러 편의점 간다"…이마트24, 와인 매출 3배 ↑


'주류' 강화한 후 고객 호응 이어져…연말 앞두고 할인 이벤트 진행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와인 경쟁력 강화에 나선 이마트24가 '혼술족'을 끌어들이며 매출 상승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25일 이마트24가 와인 카테고리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매출이 전년 동기간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9월 누적으로는 약 2.9배(187.9%)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처럼 와인 매출이 크게 증가하는 것은 이마트24가 차별화 경쟁력 강화의 일환으로 확대 중인 주류 카테고리 킬러 매장과 올해 3월부터 매월 진행하고 있는 와인데이가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했다.

실제로 이마트24는 100여 종의 와인과 위스키 등을 구비한 주류 카테고리 킬러 매장을 현재 800여 개까지 확대했다. 또 일반 가맹점에서도 100여 종의 다양한 와인 발주를 가능하도록 하고, 매월 '와인데이'를 통해 20~40% 알뜰한 가격으로 와인을 판매하고 있다.

이마트24는 주류 카테고리 킬러 매장을 확대하면서 매월 지속적으로 와인데이를 진행한 결과 전년 대비 3배 이상의 매출 증가를 기록하고 있다. 또 전월 대비 매출도 평균 두 자릿 수 증가율을 나타내고 있다.

이마트24 관계자는 "편의점 상품 매출은 계절적 요인으로 인해 분기별로 오르락 내리락 하는 것이 일반적"이라며 "이마트24의 올해 와인 매출은 전월 대비 평균 10% 이상 꾸준한 증가를 기록하고 있어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사진=이마트24]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이마트24는 와인을 찾는 고객이 크게 증가하는 연말을 앞두고 BC카드와 손잡고 역대 최대 규모의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마트24는 이달 31일까지 G7 와인 3종을 7천 원대에 판매하며, BC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은 2병을 48% 할인된 9천 원대에 구매할 수 있다. 또 같은 기간 동안 행사 와인 90여 종을 20~4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며, BC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은 추가 할인을 통해 최대 50% 알뜰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24가 이처럼 파격적인 와인 이벤트를 진행하는 것은 연말에 와인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이 이마트24를 떠올리도록 하기 위함이다.

지난해 이마트24 월별 와인 매출을 살펴보면 11월, 12월이 1년 중 가장 높은 26.3%의 매출 비중을 차지했다. 와인 매출이 가장 높았던 날 역시 ▲12월 24일(크리스마스이브) ▲12월 31일(연말) ▲12월 25일(크리스마스) ▲12월 23일(크리스마스 주간) ▲12월 29일(연말 주간)로 연말에 몰려있다.

이마트24는 이번 와인데이에 이어 다음 달에도 대규모 와인 할인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지웅 이마트24 일반식품팀장은 "올해 업계 최대 규모의 와인카테고리 킬러 매장을 800여점 포까지 늘리고 매월 와인데이를 진행하는 등 노력을 통해 와인 대표 편의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와인과 더불어 다양한 차별화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고객 만족을 높이고 가맹점 매출을 증대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